Select Page

취업하고 한달쯤 지난 일기

어떻게 어떻게 하다가 취업을 했다. 웹 퍼블리셔.

1.

c4d 포폴 만들던건 그냥 무의미해졌네. c4d 하다가 짜증날때마다, 혹시모르는 마음에 조금조금 웹 퍼블리셔 포폴을 만들어봤는데, 국비지원 프로그램에서 한달에 세개이상 의무적으로 이력서 내라고 시켜서, 다 완성되지도 않은 포트폴리오 웹페이지 링크 그냥 넣었는데, 연락오고, 면접보고, 합격되었다.

작은 회사지만 분위기가 너무 좋아보여서 그냥 바로 들어왔다.. 생긴지 얼마 안된회사라 업무 과정이 잘 짜이지 않아서 생기는 문제들이 좀 있긴 한데, 대신 많이 배우게 되는것 같아서 좋다. 요즘엔 리액트를 배우고 있는데 사실 뷰를 배우고 싶다. 몇일전에 뷰 네이티브 정식발표 나온데에다가, 주위 사람들, sns에서 보는 개발자 모임들, 관련 블로그나 페이지들 전부 뷰를 엄청 좋아하는 사람들밖에 없는거같다. 검색해봐도 네이버 D2같은데에서 보면 앞으로 뷰가 커질것같다는 이야기들… 아직은 리액트가 더 안정적이고 크긴 해서 리액트 배우려고 하긴 하는데, 너무 배울게 많고 준비할게 많은 것 같다.

2.

파이널판타지를 다시 시작했는데, 너무 오랫동안 안해서 계정 날라가서 처음부터 키우느랴 힘들었다. 예전엔 키우다가 재미없어져서 그냥 그만뒀는데, 집에서 아예 사서 천천히 스토리 자세히 보면서 하니깐 재밌다. 아직 만렙까진 깜깜하다..

3.

이제 회사다니니 새벽에 깨있기는 힘들것 같다.. 규칙적인 생활 너무 힘들다. 블로그에 일기쓰는것도 점점 뜸해지는것 같고. 요즘엔 일기 쓰러 왔다가 예전글만 읽고 부끄러워져서 다시 나갈때가 많은것 같다.

4.

divi 라는 테마를 20얼마주고 샀는데, (물론 여기에다가만 쓰려고 산건 아니고 앞으로 쭉 쓰려고) 은근 헛점이 있다. 여기에다가도 깔아봤다가 블로그 리스트가 미리보기모드로만 표시돼서 다시 예전 테마로 되돌렸다. 질문해두긴 했는데 왠지 php 뜯어서 이거이거 고쳐라 이럴까봐… php 고치라면 고칠수는 있겠는데, 업데이트 할때마다 날라간다는 뜻이니깐 너무 짜증난다.

5.

쓰고있는 컴퓨터들 한번 싹 정비좀 할 때가 된거 같다. 뭔가 다들 조금씩 이상해…

6.

이젠 진짜 자야겠다. 원랜 한시에 자려고 했지만 자기 싫어서 블로그 쓰다보니 2시 40분이 되어가네. 😴